커뮤니티
자유게시판 Community
  • 이달 팝게 TOP 10
 
[신세한탄] 힘이 곧 정의이며, 승리가 곧 선이다.
글쓴이 : 추억회귀 등록일 : 2019-10-14 00:13:54 조회수 : 381 추천수 : 0
어떤걸 말씀하시는건지는 잘 모르겟습니다만, 저는 한 카페에서 예전에 얕은 지식으로 사람들에게 답변을햇다가 상류층에게 찍힌적이 있습니다.
그분들은 이렇게 말햇지요.
"자기가 사용하지도 않는 장비도 아니고, 해보지도않은일을 왜 답을하느냐."
늦게나마 이해햇습니다.
이미 많은사람들은 저를 싫어햇지요, 어쩔수없는상황입니다.
제 잘못이지요.
그런데, 얼마전 저를 사칭하며 저를 싫어하는 상류층 사람들에게 장난치는 답글을 다는사람이 있었더군요.
덕분에 카페에서 정지를 먹엇습니다.
그 ID는 강퇴를 당햇고, 저는 정지가 풀렷지요.
그 뒤 저는 제가 사용하는 장비에 제가 경험햇던일로 제가 확실히 아는부분을 답햇습니다.
그런데,  이제는 아예 눈에 가시엿나봅니다.
글 자체가 마음에 안들엇는지 답변 자체가 불만인건지 그 카페에서 어제 강퇴를 당햇습니다.
그리고 오늘 낮에 A카페에서 저를 제일 싫어햇다고 생각되는사람의 사진(매번 자기의 강아지 사진을 촬영햇거든요.)을 올린것을 보앗습니다.
그사람은 A카페에서 사건이 터졋을때 저의 SNS까지 뒤져가며 저를 욕햇던 사람입니다.
그리고,  그사람이 제가 정지되엇을때 C카페에 가입해서 사진을 보며 공부라도 좀 하려는중인데,
A카페에서 C카페에 가입햇다고 또 욕하고있었지요.
A카페의 상류층의 대부분의 사람은 저와 사칭한 사람이 동일인이라고 생각하는건지 일부러 강퇴시키려고 짜고치는건지 모르겟습니다만,
어찌되엇든 그래서, 그사람이 언제 가입햇는지 궁금하기도 하고, 솔직히 짜증이 나지않습니까?
그래서,  "멍멍이가 저를 좋아하나봅니다?"이런식으로 답글을 적엇습니다.
그 뒤 가입글에 답글로 "저 너무 따라다니지마세요, 만나지못합니다."랫던가? 랫을겁니다.

B카페에서는 A카페의 인물과 친분이 있어서 초대햇엇나봅니다.
A카페에서 확인도못한 답글의 사진을 올려놓더니 A카페에서 강퇴, B카페에서는 경고없이 강퇴.
A카페에서는 쪽지하나없엇고, B카페에서는 제가 한일도없엇으나 A카페에서 제가 예전에햇던 행동을 B카페에서 햇던것처럼 쪽지를 던져놓더군요.
그랫다면 정지를해야 정상 아닙니까?
쪽지 내용 올립니다.

-------------------------------------------------------------------------------------------------------

안녕하세요,
디카갤러리 스탭 엑셀입니다.

그간의 게시물에서 특정 유튜버의 재차 언급등과
다수의 질문글에 대해 객관적이지 못한 본인의 주관적인 답변으로만 작성된점등,
많은 문제가 있었습니다.
이는 특히나 갓 입문을 하는 분들에게는 매우 시작의 방향성을 흐리는 위험한 정보일수 있습니다.
또한 몇몇 게시물에서 보여지는 가시돋힌 게시물들은,
그동안 추억회귀님의 활동에 대하여 스탭들의 많은 논의가 있었습니다.
하지만 모두가 지식의 선이 다르고, 각자의 성향이 다른만큼 크게 문제시 두지 않았는데요,

최근 한 회원분에 대하여 논란이 있었던점이 확인되어 다음과 같은 연락을 드립니다.

디카갤러리는 사회적으로 문제가 되지 않는 범위에서 타 동호회의 관계에 대해 큰 제한을 두지 않습니다.
하지만 추억회귀님은 같이 활동한 타 공간으로부터 디카갤러리로 가입한 특정회원에게 따라다니지 말라는등 좋아하냐는등의 비아냥적인 댓글을 작성하셨습니다.
타 동호회에서 어떤일이 있으셨는지는 알수가 없으나,
이는 디카갤러리 내에서도 명확히 문제가 되는 부분이며, 이는 그 회원에게 이를 이유로 새로운 활동이 어려워질수도 있는 부분입니다.

이에 디카갤러리 운영진은 충분한 논의를 통하여 더이상의 문제를 막고자,
추억회귀님의 강제탈퇴를 결정하였음을 공지합니다.

탈퇴는 바로 이루어질 예정이며,
혹 반론이 있으신경우 회신 부탁드립니다.

----------------------------------------------------------------------------------------------------------------

대체 무슨 말도안되는 이유를 만들어내는겁니까?
상류 0.1%를 데려와야하니 상류 0.1%의 눈엣가시는 뽑아야되는겁니까?




이런글을 함부로 이런곳에 적게된것은 죄송합니다.


하지만,  어항에 부자가 생선을 사러왓는데, 별치한마리가 굴러다니면 밟기도 싫겟지요..

말주변도없고,  헛소리만 한것같아 죄송합니다..
늦은 밤이지만 사회가 무엇인지 쓴맛 제대로 격엇네요.
추천 0
리플을 달아주세요. 리플은 상대방에 대한 기본 예의이자 팝코 커뮤니티의 가장 큰 힘이 됩니다.

상대방에 대한 비방이나 욕설 등 부적절한 코멘트의 경우 운영진의 판단 하에 삭제될 수 있습니다.

소셜 로그인 남겨주신 의견은 팝코넷회원 분들에게 큰 보탬과 힘이 됩니다. 새로고침

로그인후 댓글을 작성할 수 있습니다. 이유: 권한이 없는 회원레벨
신고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추천 조회
112097 현재 화천 딴산유원지   os1019 16:33:00 0 60
112096 초여름의 숲길   빛을싣는수레™ 15:30:10 0 40
112095 발로찍는사진   뭐터리 14:36:34 0 43
112094 베란다 텃밭 5일차   39.5 10:39:04 0 52
112093 땅끝마을 당일치기로 갔다왔습니다.   os1019 01:08:23 2 78
112092 北김여정 ‘삐라 엄포’    39.5 2020-06-04 0 115
112091 이재용 구속영장 청구 2   39.5 2020-06-04 0 117
112090 나비   빛을싣는수레™ 2020-06-04 0 68
112089 오랜만에 들어오네요... 그동안 코로나가 창궐을 6  Heligon™ 2020-06-04 1 134
112088 현재 에어컨 켰습니다 2  os1019 2020-06-03 0 97
112087 일본 사진 잡지 줄줄이 휴간... 1  네모세상 2020-06-03 0 224
112086 비말차단 마스크 개당 500원 결정 6   네모세상 2020-06-03 0 304
112085 현재 옥상에서 우중캠핑중 4   os1019 2020-06-02 0 237
112084 뒷태 4   뭐터리 2020-06-02 0 177
112083 마운트별 미래?... 2  네모세상 2020-06-02 0 214
112082 자취생활 16년, 그리고 이사... 8  네모세상 2020-06-02 0 168
112081 필름사진 웹매거진 5ft.magazine 5월호 Lomo color negative시리즈 2   김단단 2020-06-01 1 108
112080 오늘자 수주팔봉 6   os1019 2020-06-01 1 105
112079 장미호수공원에서 본 꽃인데요. 이꽃 이름과 정확한 명칭이 궁금합니다. 2   빛고을작가 2020-06-01 0 102
112078 멧비둘기를 바라보는 늙은산고양이 2   빛을싣는수레™ 2020-06-01 0 148
112077 360도 카메라로 찍어본 은하수 3   os1019 2020-05-31 0 201
112076 처음으로 찍어본 은하수 2   os1019 2020-05-31 0 142
112075 요즘 채소 키우고 있네요~^^ 3   39.5 2020-05-31 0 100
112074 장미정원도 통제중,,, 3   AF™[1DsMK2] 2020-05-31 0 174
112073 현재 조경철 천문대 5   os1019 2020-05-30 0 179
112072 터널에서 만난 석양 4   호박넝쿨 2020-05-30 1 123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주간 자게 랭킹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