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에세이 Community
  • 공지KPP와 함께하는 브랜드 1차 체험단 선정자 발표
  • GUIDE일상의 사진과 이야기,여행기,출사지 소개 등 사진과 이야기를 자유롭게 올리는 포토에세이 입니다. (단축키 'E')
    'F11' Key를 이용하면 사진을 보다 편하게 감상하실 수 있습니다. 이지미 권장 사이즈는 700~1600픽셀 입니다.
파란 나라를 보았니? 동화속 작은 시골마을 쉐프샤우엔 목록
글쓴이 : 엘란비탈 등록일 : 2017-10-27 10:26:11 조회수 : 290 추천수 : 0

 

 


 

 

 


 

 


 

 

 


 

 

 


 

 

 


 

 

 


 

 

 


 

 

 


 

 

 


 

 

 


 

 

 


 

 

 


 

 

 


 

 

모로코 북부의 작은 산간마을인 쉐프샤우엔은

 

파란 벽들의 색감으로 유명한 곳이다.

 

생각보다 훨씬 관광지화가 된 곳이고,

 

관광객들이 많은 곳이어서,

 

다소 실망스럽기도 하고,

 

주민들은 사진 촬영에 민감하지만,

 

모로칸 블루의 파란 길들을 따라 걷다 보면,

 

괜히 기분좋아 지는 곳이다.

 

아침 저녁 관광객들이 빠지고 난 뒤의 조용한 길을 걷기도 하고,

 

모로코 음악이 흐르는 바에서 맥주 한 잔 하기도 좋은 곳이다.

 

모로코에서는 고양이를 엄청 많이 만나게 된다.

 

개보다 고양이가 훨씬 많은 곳.

 

http://blog.naver.com/elanvital7/220733793671

 

파란 색감의 벽과 모로코 전통의상인 젤라바를 입은 사람의 뒷모습이 묘하게 어울린다.

 

복식부터가 다르다 보니, 파란 벽들과 어울리는 듯 하다.

 

마을이 전체적으로 파랗게 페인트칠이 되어 있다.

 

인도의 블루시티 조드푸르에 비해서 훨씬 청량한 느낌의 블루이다.

 

http://blog.naver.com/elanvital7/220576412017

 

이야기가 있는 골목길이 좋다

 

무언가 동화같은 분위기가 좋은 곳

 

파란 나라를 보았니? 하며 동화속에서나 볼 듯한 그런 모로코의 작은 시골마을 쉐프샤우엔

 

모로코여행은 간다면 그래도 한 번 쯤 가보아야할 곳이 아닌가 한다.

 

여긴 개인적인 호불호가 있는 곳이기도^^

 

추천 0
팝코넷은 회원여러분들이 가꾸어 가는 공간입니다.

상대에게 상처를 주기보다는 같이 즐거워 할 수 있는 멋진 코멘트 부탁드려요.
상대방에 대한 비방이나 욕설등 부적절한 코멘트의 경우 운영진의 판단하에 삭제될 수 있으니 주의 부탁드립니다.

소셜 로그인 남겨주신 의견은 팝코넷회원 분들에게 큰 보탬과 힘이 됩니다. 새로고침

로그인후 댓글을 작성할 수 있습니다. 이유: 권한이 없는 회원레벨
신고
  
△ 이전글: 나의 생에 첫 유럽여행✈️ - 파리편
▽ 다음글: 물안개공원(귀여섬)
Copyright 1999-2017 Zeroboar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