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나소닉 Photo&TalK
 
"나는 그저 노트북과 카메라를 수납하는 배낭이 필요했다." 목록
글쓴이 : 하록선장 등록일 : 2020-03-31 22:39:27 조회수 : 1,297 추천수 : 3
Panasonic | DC-GX7MK3 | 2020-03-30 12:06:12
Aperture Priority | Multi-Segment | Auto WB | 1/400s | F2.0 | 0.00 EV | ISO-500 | 43.00mm | 35mm equiv 86mm | Flash not fired; Compulsory flash mode




회원님들, 모두들 건강하시지요?
전 오늘, 배낭 이야기를 좀 하려고 해요.

제겐 오랫동안 쓰고있는 38L 용량의 트레킹백팩이 하나 있었습니다.
마음만 먹으면 허리높이부터 제 머리높이까지 녀석 안에 꽉꽉 채울 수 있지요.
그러다보니, 장보러 다닐 때나 작업도구들을 옮겨야 할 때 이만한 배낭이 또 없습니다.

사실 이 배낭은 2000년 봄에 혼자 배낭여행을 떠나기 직전에 산 것입니다.
ECRB라는 로고만으로는 도무지 녀석의 제원을 찾을 수가 없네요.
크기는 대략 50 x 30 x 15cm, 꽤 가벼운 편입니다.
많이 낡았지만, 아직도 팔팔한 편이죠.
색깔은 맘에 안들지만요.



https://www.popco.net/zboard/zboard.php?id=dica_forum_panasonic&pag...
지금까지 노트북과 카메라장비를 동시에 가지고 다닐때는 컴퓨데이 백팩만 썼습니다.
하지만 색상과 모양새는 안타깝게도 제 취향이 아니었어요.
뭔가 새로운 게 갖고싶었습니다.

사실 3월 한달동안 이베이 장바구니에 넣은 가방만 해도 10개가 넘더군요.
그렇지만 돈이 거의 없는 저로서는 새 백팩을 냉큼 사기가 어렵습니다.
노트북 / 카메라 / 일상용품 이렇게 3개의 공간으로 나뉘어진 가방은 많지도 않구요.



https://www.popco.net/zboard/zboard.php?id=dica_forum_panasonic&pag...
다행히 제겐 조그마한 밀리터리룩 카메라숄더백도 하나 있었어요.
그리고 ECRB 트레킹백팩엔 노트북을 위한 얇은 수납공간도 있었고 말이죠.
그렇다면 답은 간단합니다. 이 둘을 합치는 겁니다.

그림을 그려가며 계획을 짰습니다.
필요한 건 스냅링크(Karabinerhaken) 뿐이더군요.
독일의 대형철물점은 사회적거리두기에도 불구하고 슈퍼마켓처럼 매일 열려요.
결국 아침 8시에 눈 뜨자마자 집근처의 TOOM이라는 곳에 다녀왔습니다.
그렇게 준비는 끝났습니다.



Panasonic | DC-GX7MK3 | 2020-03-31 11:17:20
Aperture Priority | Multi-Segment | Auto WB | 1/500s | F2.0 | +0.66 EV | ISO-200 | 43.00mm | 35mm equiv 86mm | Flash not fired; Compulsory flash mode


트레킹백팩의 윗뚜껑 바로 밑에다가 카메라가방을 달았습니다.
워낙 작은 가방이라 전면부는 완전히 가려집니다.
이젠, 비가 와도 걱정이 없네요.



Panasonic | DC-GX7MK3 | 2020-03-31 11:19:57
Aperture Priority | Multi-Segment | Auto WB | 1/320s | F2.0 | 0.00 EV | ISO-200 | 43.00mm | 35mm equiv 86mm | Flash not fired; Compulsory flash mode


Panasonic | DC-GX7MK3 | 2020-03-30 12:09:29
Aperture Priority | Multi-Segment | Auto WB | 1/15s | F5.6 | -0.33 EV | ISO-800 | 43.00mm | 35mm equiv 86mm | Flash not fired; Compulsory flash mode


일단 카메라가방의 어깨끈을 해체했습니다.
그리고는 트레킹백팩의 손잡이와 카메라가방의 손잡이, 카메라가방의 D링을 왼쪽과 오른쪽에서 80mm 규격의 스냅링크로 각각 고정시켰습니다.
그 다음에, 이 80mm 스냅링크를 50mm 스냅링크로 물어서 트레킹백팩의 탑커버 스트랩에 고정시켰구요.
80mm 스냅링크는 스테인레스 재질이지만, 50mm 스냅링크는 철재아연도금 재질입니다.
돈이 모자라서 4개를 다 스테인레스 제품으로 살 수가 없었거든요.
저기, 잠깐만요, 잠깐 눈물 좀 닦고 갈께요... (ㅠ.ㅠ)



Panasonic | DC-GX7MK3 | 2020-03-31 11:26:42
Aperture Priority | Multi-Segment | Auto WB | 1/640s | F2.0 | 0.00 EV | ISO-200 | 43.00mm | 35mm equiv 86mm | Flash not fired; Compulsory flash mode


트레킹백팩이지만 종이서류를 구겨지지 않게 보관할 얇은 수납공간이 보입니다.
저는 여기에 15.6인치의 작업용 게이밍노트북을 수납할 생각입니다.
고무줄은 나름 탄탄해서 노트북이 헛돌지 않습니다.
이 공간 밖엔 여러가지를 담을 수 있습니다.
실로 아주아주 많은 양을요.


Panasonic | DC-GX7MK3 | 2020-03-31 11:17:20
Aperture Priority | Multi-Segment | Auto WB | 1/500s | F2.0 | +0.66 EV | ISO-200 | 43.00mm | 35mm equiv 86mm | Flash not fired; Compulsory flash mode


Panasonic | DC-GX7MK3 | 2020-03-30 12:17:46
Aperture Priority | Multi-Segment | Auto WB | 1/160s | F2.0 | 0.00 EV | ISO-640 | 43.00mm | 35mm equiv 86mm | Flash not fired; Compulsory flash mode


Panasonic | DC-GX7MK3 | 2020-03-30 12:20:28
Aperture Priority | Multi-Segment | Auto WB | 1/250s | F2.0 | 0.00 EV | ISO-640 | 43.00mm | 35mm equiv 86mm | Flash not fired; Compulsory flash mode


뒷면 내부에는 단단한 플라스틱 프레임이 들어가 있습니다.
아주 폭신한 패드도 공기가 잘 통하는 매쉬재질로 잘 쌓여서 배치되어 있구요.
지금까지 20여년을 써왔지만, 단 한번도 불편함을 느낀 적이 없습니다.
어깨끈의 패드는 거의 없다고 봐도 될 정도로 얇은 편입니다.
하지만 저에겐 이 역시 전혀 나쁘지 않았습니다.
양쪽 허리벨트엔 주머니가 하나씩 있습니다.
맨 아래엔 레인커버가 있고요.



Panasonic | DC-GX7MK3 | 2020-03-31 13:36:59
Aperture Priority | Multi-Segment | Auto WB | 1/30s | F2.2 | 0.00 EV | ISO-200 | 43.00mm | 35mm equiv 86mm | Flash not fired; Compulsory flash mode


언젠가 코로나바이러스가 물러나면, 전 이 가방 안에 노트북이랑 카메라랑 다 넣고
아무 걱정없이 마음껏 자전거에 몸을 실고 나돌아다닐겁니다.
그런 날이 과연 언제쯤 올런지...
뜨거운 여름일까요, 시원한 가을일까요, 매서운 겨울일까요, 혹은 꽃피는 봄일까요.



[가난한 작가의 가난한 장비질에 관한 이야기 끝]


★ 하록선장님의 팝코 앨범 ★
https://photo.popco.net/14163
추천 3
팝코넷은 회원여러분들이 가꾸어 가는 공간입니다.

상대에게 상처를 주기보다는 같이 즐거워 할 수 있는 멋진 코멘트 부탁드려요.
상대방에 대한 비방이나 욕설등 부적절한 코멘트의 경우 운영진의 판단하에 삭제될 수 있으니 주의 부탁드립니다.

소셜 로그인 남겨주신 의견은 팝코넷회원 분들에게 큰 보탬과 힘이 됩니다. 새로고침

로그인후 댓글을 작성할 수 있습니다. 이유: 권한이 없는 회원레벨
신고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추천 조회
5072 자유게시판   올림푸스 한국에서 카메라 사업을 접네요. 16  화요일 2020-05-20 0 1466
5071 자유게시판   12-35 ii 렌즈 기대했던 것보다 훨씬 좋네요 5  양치질소년 2020-05-18 2 1151
5070 자유게시판   다수의 신고를 받아 임시 차단되었습니다.  어흥메롱 2020-05-16 0 173
5069 자유게시판   이주일동안의 사운드 후반작업이 끝났습니다! 4  하록선장 2020-05-15 3 481
5068 자유게시판   다수의 신고를 받아 임시 차단되었습니다.  어흥메롱 2020-05-09 0 122
5067 자유게시판   다수의 신고를 받아 임시 차단되었습니다.  어흥메롱 2020-05-07 0 112
5066 자유게시판   (g7+x14-42)오랜만에 파나로 돌아왔습니다 1  iue 2020-05-04 0 615
5065 자유게시판   12-35 II vs 라이카 12-60 고민입니다. 3  livewhatyoulove 2020-05-03 0 1012
5064 자유게시판   시그마 L마운트 렌즈 체험 행사 하네요 1  파낫 2020-04-29 0 584
5063 자유게시판   G85 2대로 찍은 영상 2  유튜브_면과함께 2020-04-27 3 706
5062 자유게시판   GX9도 wifi로 raw 전송 되네요 2  아립 2020-04-25 0 564
5061 자유게시판   G95 사용중인분 계신가요?  아립 2020-04-23 0 564
5060 자유게시판   벙커 프로젝트 세번째 영상 - SUDDENLY  하록선장 2020-04-15 1 421
5059 자유게시판   다수의 신고를 받아 임시 차단되었습니다.  지혜쿵 2020-04-07 0 236
5058 자유게시판   유튜브 채널을 정리하는 팁이 좀 있을까요? 4  하록선장 2020-04-06 0 719
5057 자유게시판   벙커 프로젝트 - SYMPTOM  하록선장 2020-04-06 0 381
5056 자유게시판   얼어붙은 아침 4  하록선장 2020-04-01 2 510
자유게시판   "나는 그저 노트북과 카메라를 수납하는 배낭이 필요했다." 4  하록선장 2020-03-31 3 1297
5054 자유게시판   다수의 신고를 받아 임시 차단되었습니다.  지혜쿵 2020-03-31 0 161
5053 자유게시판   생존 신고.... 5  RTS3 T* 2020-03-29 1 525
5052 자유게시판   G9 핸드헬드멀티샷 성공 (트롤주의) 3  아립 2020-03-26 0 823
5051 자유게시판   리뉴얼된 렌즈들 성능차이가 상당하네요 3  아립 2020-03-26 1 1155
5050 자유게시판   Raw 와 heic 그리고 jpg에 관한 잡담 5  mogal 2020-03-23 0 827
5049 자유게시판   G9 GF9 GX9 wifi로 휴대폰에 raw 파일 전송 안되나보군요 3  아립 2020-03-22 0 578
      
톡 BEST 선정작
  • redskin님
  • 누베스님
  • 설산님
  • 규와서의조부님
  • 산복도로사진쟁..님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