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나소닉 Photo&TalK
 
12년째 한 가방을 매고 다녔다 (2) - 위너 로봇 넘버5 Winner Robot No.5 목록
글쓴이 : 하록선장 등록일 : 2019-03-12 04:38:39 조회수 : 390 추천수 : 2
Panasonic | DC-GX7MK3 | 2019-03-11 14:14:08
Aperture Priority | Multi-Segment | Auto WB | 1/100s | F1.7 | -1.00 EV | ISO-400 | 43.00mm | 35mm equiv 86mm | Flash not fired; Compulsory flash mode




희미한 제 기억에 이 카메라가방도 거의 12년째 접어드는 것 같습니다.
당시 저는 중형크기의 넘버3를 쓰다가, 각시에게도 이 소형크기의 넘버5를 선물로 주었지요.
제 것은 어느 날 고리가 끊어지면서 쓰레기통으로 갔지만, 이 로봇 넘버5는 아직도 저의 서브백으로 활약중입니다.
(저의 첫 사진선생님이던 각시는 어느새 카메라에 흥미를 잃고 넥서스6p로만 촬영하기 때문이에요.)



여기, 9개의 사진으로 이 작은 카메라가방을 소개해볼까 합니다...



Panasonic | DC-GX7MK3 | 2019-03-11 14:06:45
Aperture Priority | Multi-Segment | Auto WB | 1/100s | F1.7 | -0.66 EV | ISO-800 | 43.00mm | 35mm equiv 86mm | Flash not fired; Compulsory flash mode






이제는 더이상 파는 곳도 없을 것 같습니다.
남영카메라에 아직 링크가 남아있긴 하지만, 실제 재고가 있는지는 글쎄요...
검색신공을 펼쳐보니, 클럽라이카라는 네이버카페에서 2009년에 공구를 한 적이 있었군요.
정식재원이 있긴 하지만, 직접 크기를 재봤습니다.
아쉽게도 우리집엔 저울이 없네요.
무게는 생략하기로 합니다.

외부 : 너비 23cm 깊이 18cm 높이 23cm
내부 : 너비 18cm 깊이 10cm 높이 18cm

작은 크기지만 높이가 꽤 나와서 간편하게 덜렁 매고 뛰쳐나가기 안성맞춤입니다.
외부재질은 나일론인 것 같은데, 나름 방수도 잘 되고 그 오랜 세월동안 헤진 곳이 없습니다.
내부엔 예전에 필름나라에서 잘 팔던 그 전형적인 파티션이 들어있어요.
소형 미러리스 카메라 2대, 소형 렌즈 2개, 지갑 1개 정도가 들어갈 공간입니다.
싸보이지만 충격흡수엔 아무 문제가 없는, 딱 1~2만원짜리 값을 하는 스몰백인 셈이지요.









좌우에 작은 외부수납공간이 있어서 막 우겨넣으면 꽤 들어갑니다.
그러면 정사각형이던 폼이 옆으로 살짝 늘어나구요.
뒷부분의 쿠션도 두껍고, 비행기표 한장 정도는 가로로 가볍게 꼽아넣을 수도 있습니다.

그나저나 이 놈, 아무리 봐도 밀리터리 향이 풍기지 않습니까?
사실 이 디자인과 색깔 때문에, 저는 로우프로 컴퓨데이팩보다 이 녀석이 훨씬 맘에 듭니다.
저의 낡은 팔각모와 야상에도 딱 맞는 국방색 아이템이니까요.







로봇 넘버 5.
저 투박한 폰트도 꽤 맘에 듭니다.
손잡이는 우레탄으로 단단히 잡혀있습니다.
쥐고 들면... 가방이 앞으로 완전히 기울어버리지만요.







한번도 말썽피운 적 없는 메인잠금장치.
플라스틱이라도 부러질 걱정은 안해봤습니다.
또 이 잠금장치의 끈을 늘이면 수납공간은 놀랄만큼 확장됩니다.
10센티미터에 불과한 내부 높이가 최대 16센티미터까지 늘어나거든요.
각 포켓에 매달린 지퍼들도 현재까지 아주 부드럽고 말입니다.







숨겨진 주머니들이 앞부분에 또 있는데,
물론 저는 여기에 경솔하게 여권을 넣진 않습니다.
아마도 앞뒤캡이나 메모리카드, 담배나 핸드폰이 딱일듯요.







아래의 내부공간을 제외하고는 이 윗부분이 제일 넓은 수납공간입니다.
너무 두껍지 않은 물건들을 막 넣어다니기엔 딱이죠.
물론 제가 가장 많이 넣고다닌 건 모자였습니다.
마치 자기 집인양 들어가더라구요.
ㅎㅎㅎ



정든 제 낡은 가방.
이렇게 짧은 소개를 마칩니다.
모두 즐거운 사진생활 하시길요.
좋은 장비, 그리고 좋은 추억과 함께요.
^^


★ 하록선장님의 팝코 앨범 ★
https://photo.popco.net/14163
추천 2
팝코넷은 회원여러분들이 가꾸어 가는 공간입니다.

상대에게 상처를 주기보다는 같이 즐거워 할 수 있는 멋진 코멘트 부탁드려요.
상대방에 대한 비방이나 욕설등 부적절한 코멘트의 경우 운영진의 판단하에 삭제될 수 있으니 주의 부탁드립니다.

소셜 로그인 남겨주신 의견은 팝코넷회원 분들에게 큰 보탬과 힘이 됩니다. 새로고침

로그인후 댓글을 작성할 수 있습니다. 이유: 권한이 없는 회원레벨
신고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추천 조회
4759 자유게시판   잊었던 기억들을 기록 속에서 꺼내보다 8  하록선장 2019-03-21 0 219
4758 자유게시판   내일(21일) 파코에서 S1 & S1R 런칭쇼를 하는군요 19  구름산책 2019-03-20 3 930
4757 자유게시판   짐벌의 작동 모터음이 녹음된게 맞겠죠?  RTS3 T* 2019-03-19 0 233
4756 자유게시판   파나를 떠납니다. 안녕히 계세요. 20  당근아빠 2019-03-19 5 1637
4755 자유게시판   프로젝터 구매후 5  스카라무슈 2019-03-19 0 301
4754 자유게시판   달콤한 꿈  하록선장 2019-03-18 1 226
4753 자유게시판   노트북 ssd가 뻑 갔네요 방금 ㅠㅠ 4  스카라무슈 2019-03-18 1 528
4752 자유게시판   E-M5 mk2에서 GH5로 넘어왔습니다.  bill991230 2019-03-17 3 377
4751 자유게시판   요즘 시작한 그라폴리오  신선생님 2019-03-17 1 358
4750 자유게시판   파나-올림-소니-후지 를 거쳐 다시 파나에 복귀하려합니다. 18  로수 2019-03-16 4 1281
4749 자유게시판   홍보라는 개인의 욕망, 자본주의와 인터넷시대 4  하록선장 2019-03-15 5 371
4748 자유게시판   [gh5 12-35] 버터링 쿠키 만들기~ 4  SoRu 2019-03-15 0 335
4747 자유게시판   태블릿 지름 하나.  6  파초 2019-03-15 0 347
4746 자유게시판   [Fun]유저가 제작한 스위블 S 트레일러 4  워프짱™ 2019-03-15 3 349
4745 자유게시판   GX9 용 3d 그립 고민입니다... 12  하록선장 2019-03-14 0 472
4744 자유게시판   GH5 유선 릴리즈 알아보다가... 1  양치질소년 2019-03-14 1 280
4743 자유게시판   결국 실키픽스 질렀어요.  파초 2019-03-14 1 332
4742 자유게시판   GH5에 바디인식AF가 추가되어야 하는 이유~!!!(사진은 재탕) 10  워프짱™ 2019-03-13 3 606
4741 자유게시판   미친 하늘 6  하록선장 2019-03-13 1 368
4740 자유게시판   온몸이 근질근질... 7  RTS3 T* 2019-03-12 1 314
4739 자유게시판   지름신고합니다. 11  워프짱™ 2019-03-12 2 668
4738 자유게시판   파나 풀프의 사전예약 사은품은? 5  워프짱™ 2019-03-12 0 757
4737 자유게시판   gh5 가격 5  did0000 2019-03-12 0 545
자유게시판   12년째 한 가방을 매고 다녔다 (2) - 위너 로봇 넘버5 Winner Robot No.5 4  하록선장 2019-03-12 2 390
      
톡 BEST 선정작
  • 동촌님
  • 세비야의오렌지님
  • 라이동♥님
  • 형상기억님
  • 부자미소님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