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자유게시판 Community
  • 이달 팝게 TOP 10
 
폴란드 헤비메탈 밴드, Darzamat
글쓴이 : 하록선장 등록일 : 2020-05-23 23:01:40 조회수 : 338 추천수 : 0
간만에 멋진 헤비메탈 밴드를 알게 되었습니다.
바로 폴란드의 심포니블랙메탈밴드인 DARZAMAT 입니다.
개인적으로는 블랙메탈보단 고딕에 좀 더 가까운 듯 하더군요.
앤디 라로크가 이들과 살짝 관련되어 있으니, 킹다이아몬드 팬들도 즐겨들을만 합니다.

이렇게 하여, 제 스마트폰의 음악폴더엔 3개의 폴란드밴드가 있네요.
데쓰메탈밴드 Turbo, 블랙메탈밴드 Behemoth, 그리고 심포니메탈밴드 Darzamat.

1997년의 미니앨범 In the Opium of Black Veil 을 우선 추천합니다.
2009년의 컨쎕앨범 Solfernus' Path 도 아주 좋구요.

만약 아래의 짧은 곡이 맘에 들면 한번쯤 이들 앨범 몇개를 정주행하는 것도 나쁘지 않을 것 같습니다.
제목은 Letter from Hell 이고, 마녀사냥에 관한 이야기입니다.
2005년 앨범 Transkarpatia 의 여섯번째 수록곡이죠.
이 곡을 듣는 내내 엄청 슬펐어요.







Darzamat - Letter from Hell (Transkarpatia, 2005)

My beloved daughter
Innocent have I come into prison
Innocent have I been tortured
Innocent must I die
They said: You are a witch! Will you confess it voluntarily?
If not, we will bring in witnesses and executioner for you!
You are a witch/ you are a witch/ you are a witch...
The executioner put the thumb-screws on me,
Both hands bound together, so the blood ran out at the nails
And everywhere, so that for 4 weeks I could not use my hands,
As you can see from the writing.
Thereafter they stripped me, shaved me all over,
Bound my hands behind me and drew me up in the torture.
Then one said: Invent something,
For you cannot endure the torture you will be put to.
One torture will follow another until you say you are a witch.
Not before that will they stop.
Am I a witch? Yes, I am a wicked woman turned aside to Satan,
Seduced by demons. I pass over great spaces of the earth during the nights,
Obeying commands of my mistress Diana.
My beloved daughter, goodnight, for your mother will never see you more.
Hemlock Foxglove Almond oil Wild celery
White willow Poppy Water lilies Deadly nightshade
Green oil Greenish oils...







추신)
사실, 제가 제일 좋아하는 폴란드 노래는 따로 있습니다.
그건 바로, "가자! 노동해방" 의 원곡인 "야넥 비시니예프스키가 쓰러졌다(Janek Wiśniewski Padł)"입니다.



이렇게 보면, 쇼팽의 조국인 폴란드는 역사적으로 음악이 융성한 나라인 것 같아요.
메탈씬에선 Turbo, Behemoth, Astrosis 그리고 Darzamat.
이들의 음악은 뭔가 특별합니다.
슬픈 역사의 힘인가요.


추천 0
리플을 달아주세요. 리플은 상대방에 대한 기본 예의이자 팝코 커뮤니티의 가장 큰 힘이 됩니다.

상대방에 대한 비방이나 욕설 등 부적절한 코멘트의 경우 운영진의 판단 하에 삭제될 수 있습니다.

소셜 로그인 남겨주신 의견은 팝코넷회원 분들에게 큰 보탬과 힘이 됩니다. 새로고침

로그인후 댓글을 작성할 수 있습니다. 이유: 권한이 없는 회원레벨
신고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추천 조회
112110 현재 군산 해넘이 휴게소 1   os1019 2020-09-20 0 151
112109 루미나4 만지는 재미가 쏠쏠하네요...^^ 2   AF™[1DsMK2] 2020-09-19 1 217
112108 요즘은 후지의 하이엔드 X-s1 후속 소식이 전혀없나요? 2   람보도기니 2020-09-19 1 173
112107 평화누리공원에서도 보이는 서울 북한산   os1019 2020-09-19 2 127
112106 평화로운 임진각 평화누리공원 2   os1019 2020-09-19 1 104
112105 현재 한계령 휴게소 1   os1019 2020-09-18 4 225
112104 화이팅 입니다. 1  아쿠13 2020-09-18 0 109
112103 멀티 포트 확장 액세서리 사용하시는 분? 4   네모세상 2020-09-17 0 174
112102    뭐터리 2020-09-17 0 98
112101 장미와 꿀벌 촬영하러 왔는데 이 곤충은 이름이 멀까요?? 2   빛고을작가 2020-09-16 0 232
112100 언제나 마음은 맑음   빛을싣는수레™ 2020-09-16 0 105
112099 핸폰 s20 보케   뭐터리 2020-09-16 0 202
112098 참싸리   빛을싣는수레™ 2020-09-16 0 103
112097 나비와 벌   빛을싣는수레™ 2020-09-16 1 87
112096 며느리밥풀   빛을싣는수레™ 2020-09-15 0 132
112095 고마리   빛을싣는수레™ 2020-09-15 1 116
112094 벌초 간 김에  2   뭐터리 2020-09-15 0 137
112093 다대포...   네모세상 2020-09-14 1 164
112092 시원한 바람을 맞으며...   빛을싣는수레™ 2020-09-14 0 107
112091 날개 찢겨진 늙은 무녀   빛을싣는수레™ 2020-09-14 0 214
112090 노을   빛을싣는수레™ 2020-09-14 1 83
112089 사진 편집용 모니터 추천 부탁드립니다.  1  예안아빠! 2020-09-14 1 108
112088 꽃무릇을 집 앞에서 보네요...^^ 1   AF™[1DsMK2] 2020-09-13 0 120
112087 꽃무릇   빛을싣는수레™ 2020-09-13 0 127
112086 남산에서 인천앞바다가 보이네요 1   os1019 2020-09-13 1 186
112085 현재 남산 왔습니다   os1019 2020-09-13 0 100
112084 오늘 날씨 엄청 좋네요 2   os1019 2020-09-13 0 111
112083 가시   빛을싣는수레™ 2020-09-12 1 139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댓글 이벤트
주간 자게 랭킹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