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코&펜탁스 Photo&TalK
 
Pentax 컨버터링 2종 : Pentax에는 Pentax 렌즈만 쓴다? 목록
글쓴이 : 바람노래 등록일 : 2010-01-05 01:14:41 조회수 : 1,197 추천수 : 3

이건 좀 어디다 올려야할지 좀...난감하군요.ㅋ

제품정보라기 보다는 생활 사용기...라거나 이래서 이거 쓴다...정도인데 말입니다.

블로그에도 올라가는 글이다 보니 문체는 좀 죄송...합니다.ㅡㅜ

 

그간 카메라 생활을 하면서 마운트 문제 때문에 꽤나 고민도 하곤 했었는데...
펜탁스를 사용하면서 일순간에 날려버릴 수 있었다고 할까?
사실 처음 펜탁스 DSLR을 사용했을 때에는 M42 변환링 때문에 사용했다.
니콘에서도 M42 보정 렌즈가 달린 컨버터를 사용하여 실상은 제대로 사용되지 않는  M42를 사용하기도 하기도 했지만.
그런데 어느정도 형편도 나아지고 니콘에서 M42를 사용할 필요가 없어지니 M42를 제대로 사용할 바디가 필요해서 고른게 펜탁스.
(MX를 가지고 있었기에 기본 A50.4도 가지고 있었고 해서 그런걸까?)

 

펜탁스 DSLR을 구입과 동시에 마련한 M42->PK 변환링.
집에 굴러다니는게 M42 렌즈였는데 그걸 죄다 사용할 수 있다니!!
전설의 짜이즈 렌즈들과 펜탁스의 예전 렌즈들인 타쿠마 렌즈 그리고 러시아의 제니타...등등
예전 쓰던거 그대로 쓰자는 니콘과도 일맥상통하는데 이건 좀 더 멋지게 M42 마운트까지 제대로 사용하게 해 주니 너무 좋다고 할까?
니콘은 예전 K마운트 그대로 가져와줘서 고맙긴 한데 M42를 사용하려면 보정렌즈를 사용해야 되니 패쓰?
보정렌즈가 들어가면 어느정도 무한대에서의 초점이 해결되기는 하나 어느정도 화질 저하를 생각하지 않을 수 없으니.
M42 전용 DSLR은 펜탁스로 낙찰.
다만 노출을 결정할 때 M모드에서 그린버튼을 눌러야 하는 번거로움이 있지만 저렴하게 옛 렌즈들을 사용할 수 있으니.

 


그러던차에 생각한게...
어...나 니콘 렌즈들 죄다 조리개링 있는건데 이걸 어떻게 펜탁스에 물릴 수 없을까 하고 생각을 하게 되었다.
펜탁스 렌즈들을 더 들이기에는 현재 펜탁스의 용도에서 벗어나는 것 같기도 하고.
(펜탁스를 쓰는 이유가 작고 가벼워서이기 때문에 리밋 제외한 스타등등을 사용하는건 사용취지에서 멀어지는...)
진짜 아주 가끔 쓰고 싶을 때 니콘의 렌즈를 빌리면 어떨까?
그런 생각에서 구하게 된게 ND->PK

 

보정렌즈가 달려야 제대로 쓸 수 있고.
그로인해서 화질저하가 어느정도 일어나지만...
그래도 사용할 수 있다는게 어디인가?
사실 사 놓고도 펜탁스는 곧죽어도 가벼운 단렌즈!!를 외치면서 40리밋, 43리밋, 포익틀 40을 죄다 사서 돌려 써대면서.
(중국 여행에서 40리밋을 잃어버리고...잃어버리고...눈물의 세월이여.ㅡㅜ)
니콘 렌즈는 너무 커!! 이렇게 사용도 하지 않았는데 말이다.
간만에 박스에서 꺼내서 이렇게 빛도 조여주고 하면 좀 좋지 하는 생각이었는데...
이거 꽤나 괜찮은걸?

여기부터는 istD+Nikkor 50mm F1.4 촬영

 










 

역시나 최대개방에서는 어쩔 수 없는 선예도 저하가 일어나긴 하지만.
1.4를 2.0이나 2.8로 조였을때는 꽤나 괜찮은 결과물을 안겨주니...좀 좋은 듯.
그나저나 50.4를 물렸을 뿐인데 포스는 85를 물린것 같은건 왜일까?

 

이제는...어제군요 ^^;;

일광에서 찍은것도 보여드려야 하는데...쩝

제 행동 시간이...5시 이후에 시작되었는지라...

대략 카페에서 먹고 마시고...거리에서의 빛망울을 잠시 담아봤네요 ^^



★ 바람노래님의 팝코 앨범 ★
https://photo.popco.net/30113
추천 3
팝코넷은 회원여러분들이 가꾸어 가는 공간입니다.

상대에게 상처를 주기보다는 같이 즐거워 할 수 있는 멋진 코멘트 부탁드려요.
상대방에 대한 비방이나 욕설등 부적절한 코멘트의 경우 운영진의 판단하에 삭제될 수 있으니 주의 부탁드립니다.

소셜 로그인 남겨주신 의견은 팝코넷회원 분들에게 큰 보탬과 힘이 됩니다. 새로고침

로그인후 댓글을 작성할 수 있습니다. 이유: 권한이 없는 회원레벨
신고
  
Copyright 1999-2021 Zeroboar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