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나소닉 Photo&TalK
 
[GX8 + DG1260] 김밥 한줄의 추억 목록
글쓴이 : 신선생님 등록일 : 2019-01-17 23:36:03 조회수 : 731 추천수 : 7


 

중학교 때 소풍을 갈 때면 새벽 일찍 어머니가  재래시장 김밥집에서 사 오곤 했습니다.

재래시장 김밥의 묘한 고소한 맛을 집에서 내려고 해도 그 맛이 나오지 않습니다.

평생 김밥을 만든 분들의 노하우는 아무나 따라 할 수 없는 것 같습니다.

저녁에 먹은 만둣국의 아쉬움을 달래며, 재래시장에서 김밥을 샀습니다.

어릴 때부터 단골이었는데, 주인아주머니가 이젠 할머니가 되었습니다.

나이도 많고 시장에 사람도 없다며 접는다고 합니다.

체인점 김밥에서 보기 힘든 참깨를 솔솔 뿌리고, 

야채와 밥의 비율이 적당하고 두툼한 김밥 한 줄 2,000원.

앞으론  맛볼 수 없는 추억을 맛있게 먹었습니다.

 

 



★ 신선생님님의 팝코 앨범 ★
https://photo.popco.net/goppaba
추천 7
팝코넷은 회원여러분들이 가꾸어 가는 공간입니다.

상대에게 상처를 주기보다는 같이 즐거워 할 수 있는 멋진 코멘트 부탁드려요.
상대방에 대한 비방이나 욕설등 부적절한 코멘트의 경우 운영진의 판단하에 삭제될 수 있으니 주의 부탁드립니다.

소셜 로그인 남겨주신 의견은 팝코넷회원 분들에게 큰 보탬과 힘이 됩니다. 새로고침

로그인후 댓글을 작성할 수 있습니다. 이유: 권한이 없는 회원레벨
신고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맨위로